라스베이거스 만큼 결혼하기 좋은 곳은 없다. 

가령 예를 들면 엘에이에서 커플이 택시를 타고 "베가스로 갑시다."라고 라스베이거스 웨딩 채플에 가서 새벽 4시라도 채플내의 공인증인사로 선서를 받고 결혼식을 수도 있다. 

라스베이거스의 결혼식이 점점 호응을 받는 이유는 법적으로 결혼식까지 기다려야 하는 시일이 필요 없고 라스베이거스에 사는 주민이 아니더라도 혼인이 가능해 사랑하는 사람과 신분증, 약간의 비용만 있으면 언제라도 결혼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빠른 결혼을 원하면 라스베가스 다운타운 근처 법원 맞은편 건물에서 결혼 라이센스를 받고 바깥으로 나오면 굉장히 많은 웨딩채플사에서 홍보물을 나누어 준다. 가격과 서비스 비교 추후 또는 즉시 가서 결혼식을 올릴 있다. 가격은 50불에서 600불까지 다양하다.

결혼 라스베가스 시청에다 marriage certificate 우편으로 받을 수도 있다. 주문은 사이트 또는 전화로 가능하다

원더풀 베가스 운영자는 라스베가스에서 결혼을 사람으로서 정보를 원하면 카톡이나 전화로 답변을 받을 있다.


welcome to las vegas.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