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틀즈 러브쇼는  서큐드솔레이의 2006년 연극 작품으로 Beatles의 재창조와 재창조 음악을 서커스 기반의 예술적이고 운동적인 무대 공연으로 결합합니다이 쇼는 라스베이거스의 미라지 (Mirage) 호텔에서 특별히 제작되었습니다.

 

이 쇼는 도미닉 샴페인이 작사하고 감독했습니다 도미닉 음악 감독은 거의 모든 비틀즈의 레코드 제작자를 맡았으며 비틀즈 쇼의 사운드 트랙 앨범은 2006 11 월에 발표되었습니다현재까지 마이클잭슨의 쇼와 더불어 라스이거스에서 베스트 음악쇼로 많은 이들의 지원을 받고 있으며 특히 세계각국에서 온 비틀즈 팬들은 비틀즈의 음악과 더불어 셔큐드 솔레이의 신기에 가까운 곡예 퍼모먼스 공연으로 신선한 충격을 받고 있습니다.


비틀즈쇼 퍼모먼스 2.jpg